웹진 12월호
특집/기획
화제
인물/역사
칼럼/문학
고국소식
재단소식
목록보기

재단소식

 

OKF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은 12월 4일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김선미 총회장을 접견했다. 김 이사장은 코로나19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 헌신하는 한글학교 선생님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시하고 재미동포 차세대의 정체성 교육과 한글학교 현황 등에 관해 의견을 나눴다.

  김선미 총회장은 “2021년 창립 40주년을 맞는 NAKS는 오늘날 14개 지역협의회에 약 1천 개 한글학교를 거느린 단체로 발전했으며, 한글학교 교사의 역량 확대와 교육 표준화 등에 힘쓰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 재외동포재단의 지속적인 지원을 요청하고 재단과의 긴밀한 협력관계 유지를 희망했다.

  김 이사장은 창립 40주년을 축하한 뒤 “앞으로 NAKS가 우리 자녀들의 한국어 교육은 물론 한민족의 건국이념인 ‘홍익인간’ 정신을 바탕으로 재미동포 차세대의 정체성 교육과 한글학교 발전에 큰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했다.

퀵메뉴
  • 목차보기
  • 퍼가기
  • 인쇄하기
  • 탑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