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진 4월호
특집/기획
화제
인물/역사
칼럼/문학
고국소식
재단소식
목록보기

동포광장

 

동포소식

공립학교 최초로 K팝 교과 채택… 한인 2·3세 정체성 확립에 큰 도움 기대

  ‘K팝·한국문화 코스’가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통합교육구(LAUSD)에서 정식 교과목으로 채택됐다. 10월 2일 LA한국교육원(원장 오승걸)에 따르면 K팝·한국문화 코스가 지난 7월 LAUSD에 의해 교육구 내 공립학교 정식 교과목으로 승인받았고 9월 27일 LA 시내에서 일선 학교 및 교육구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코스 설명회가 열렸다. 설명회는 세계한인교육자연합회(IKEN·회장 김성순)가 주관했으며 LAUSD 변지애 장학관, 애너하임 통합교육구 르네 브라이언트 디렉터 등 교육행정가·교장·교사 40여 명이 참석했다.

  K팝을 포함한 코스가 미국의 공립학교 정식 교과목으로 채택된 것은 처음 있는 일이다. 이 코스는 청소년들에게 인기가 있는 K팝, K뷰티, K패션, K드라마, K푸드를 비롯해 한국 이민사, 미국 이민자의 꿈, 한국의 경제성장, 한국문화, 한인 청소년의 정체성 등의 내용으로 구성된다. LAUSD 버질중학교, 하시엔다 시다레인중학교, 애너하임 옥스퍼드아카데미, 글렌데일 후버고등학교 등 8개 학교가 2020년 봄 학기부터 K팝·한국문화 코스를 개설할 예정이다. LA한국교육원은 가을 학기 동안 교안 작성과 커리큘럼 준비를 위해 이 코스에 참여하는 학교에 지원금을 지급했다.

  이번 코스 개설을 통해 한인 2·3세들이 공교육 시스템 아래에서 한인으로서의 정체성을 확립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한인 교육단체 관계자들은 기대했다.

퀵메뉴
  • 목차보기
  • 퍼가기
  • 인쇄하기
  • 탑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