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진 9월호
특집/기획
화제
인물/역사
칼럼/문학
고국소식
재단소식
목록보기

동포광장

 

동포소식

8개국 진출 한국계 기업 23곳 참가… 150여 건의 현장·화상 상담 진행

중남미에 진출한 한국계 기업과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이 한자리에 모인 ‘일자리 축제’가 멕시코에서 열렸다. 주멕시코 한국대사관과 코트라(KOTRA) 멕시코시티무역관은 8월 24일 멕시코시티에서 국내 청년들의 중남미 취업을 지원하고 청년들의 해외 창업활동을 돕기 위한 ‘멕시코·중남미 취업·창업 박람회’를 개최했다. 지금까지 멕시코 등 일부 국가에서 개별적으로 취업 또는 창업 박람회가 열렸지만, 취업과 창업을 아우르고 중남미 전체를 대상으로 한 통합 행사가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코트라 멕시코시티 케이-무브(K-Move) 센터가 기획한 행사에는 삼성물산, 신한은행 등 멕시코 진출기업 14개 사와 파나마 위니대우전자, 칠레 남동발전 등 중남미 7개국에 진출한 9개사가 참가, 총 150여 건의 현장·화상 상담을 진행했다. 행사와 함께 열린 케이-무브 세미나에서는 한인 전문가가 중남미 노동시장 동향과 노동법을 설명했으며, 일부 구인기업 인사담당자는 자사의 채용직종 인재상을 직접 소개했다.

참가 기업들은 현장을 직접 방문한 멕시코 체류 청년들과는 1대1 면접을, 한국서 지원한 취업희망 청년들과는 화상 면접을 각각 진행했다. 한국인 직원 수요가 매년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현지 교민 수가 적고 인력공급이 부족해 스페인어 구사가 가능한 한인 인력이 아쉬운 상황이다.

퀵메뉴
  • 목차보기
  • 퍼가기
  • 인쇄하기
  • 탑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