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진 4월호
특집/기획
화제
인물/역사
칼럼/문학
고국소식
재단소식
목록보기

동포광장

 

OKF

재외동포재단은 3월 10일 베트남에 거주하는 한-베 다문화 취약가정 아동들을 위해 한국 도서 1천500여 권과 전통문화용품을 기증했다.

재단은 한국으로 시집왔다가 이혼·별거 후 베트남으로 돌아간 여성과 그 자녀를 돕는 사업의 하나로 도서 지원에 나섰다. 기증식은 베트남 남부 컨터시 소재 ‘한-베 함께 돌봄센터’에서 열렸다. 돌봄센터는 귀환 가족의 정착을 돕는 단체로 지원품은 센터 내 도서관에 비치해 한국어·한국문화 보급에 활용된다.

한우성 재단 이사장은 “귀환 여성의 자녀들은 모두 한국 국적임에도 인권과 복지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었다”며 “이들에게 정체성을 심어주고 정착을 돕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퀵메뉴
  • 목차보기
  • 퍼가기
  • 인쇄하기
  • 탑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