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진 5월호
특집/기획
화제
인물/역사
칼럼/문학
고국소식
재단소식
목록보기

동포광장

 

OKF

국내 소외계층 청소년과 탈북자녀 13명이 미국 LA에서 재외동포 사회를 체험했다. 재외동포재단은 4월 22일부터 29일까지 미국 LA한인상공회회의소(회장 로렌스 한)와 함께 ‘2016 재외동포와 함께하는 청소년 연수’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국내 청소년이 현지 견학과 체험을 통해 동포사회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글로벌 시민으로서의 소양을 키울 수 있도록 돕자는 취지다. LA한인상공회의소는 참가자들이 연수 기간 한인 가정에 머물 수 있도록 ‘홈스테이’를 제공하고 체재비를 부담하는 등 연수 프로그램 운영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모국과 동포사회 교류 증진에 힘을 보탰다. 참가자들은 남가주 어바인 한글학교 일일교사 체험, LA시 올림픽경찰서 방문 및 한인 경찰과의 만남, 해시엔더 교육구 중학교·LA시청·LA한국총영사관 견학, 현지 중학교 학생들과의 스포츠 교류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26일에는 LA 최초 한인 시의원인 데이비드 류 의원과의 면담을 통해 주류사회 리더로 성공한 지혜를 배우기도 했다. 조규형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은 “국내외 청소년들이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서로 가치와 경험을 공유하고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체험 연수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퀵메뉴
  • 목차보기
  • 퍼가기
  • 인쇄하기
  • 탑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