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진 2월호
특집/기획
화제
인물/역사
칼럼/문학
고국소식
재단소식
목록보기

동포광장

 

동포소식

미국의 유력 일간지 시카고트리뷴에서 사진기자로 활동 중인 한인 존 J. 김(한국명 김주호·41) 씨가 2016 세계보도사진대전(WPP) 수상자 가운데 포함됐다. 김 씨는 지난 2011년 시카고 선타임스 소속으로 퓰리처상 지역보도 부문을 수상한 데 이어 보도사진계 최고 권위의 상을 받는 쾌거를 올렸다.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 본부를 둔 WPP 재단은 2월 18일 현행 이슈·일상·일반 뉴스·장기 프로젝트·자연·사람·스포츠·긴급 뉴스 8개 부문 수상작과 수상자 45명을 발표했다. 올해로 59회를 맞은 이 보도사진대전에는 전 세계 128개국 5천775명의 사진기자가 총 8만 2천951점의 작품을 출품했다.


김 씨의 사진 '경찰폭력 반대 행진'(March Against Police Violence)은 현행 이슈 싱글 부문 3위에 올랐다. 이 사진은 시카고 경찰국 소속 백인 경관이 흑인 10대 절도 용의자에게 16발의 총격을 퍼부어 사살한 사건 현장 동영상이 공개되며 촉발된 대규모 항의 시위 현장에서, 흑인 청년과 경찰이 얼굴을 맞대고 서로 눈을 응시하는 순간을 담고 있다.


만 7세 때인 1982년 부모님을 따라 시카고로 이민한 김 씨는 명문 주립 일리노이대학에서 공학을 전공하다 사진에 관심이 생겨 4학년 때 전공을 바꾼 특이한 이력을 가졌다. 그는 대학 졸업 후 오클랜드트리뷴에서 5년간 근무한 뒤 2004년부터 2013년까지 시카고 선타임스에서 일했고, 선타임스가 정규직 사진기자를 전원 해고하기 전인 2013년 초 시카고트리뷴으로 자리를 옮겼다.


퀵메뉴
  • 목차보기
  • 퍼가기
  • 인쇄하기
  • 탑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