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진 11월호
특집/기획
화제
인물/역사
칼럼/문학
고국소식
재단소식
목록보기

화제

 

OKF 뉴스광장

한류열풍 타고 ‘사할린 한인 축제’ 열려

사할린 최초의 ‘한류 축제’가 사할린주 유즈노사할린스크시에서 열렸다. 10월 18일부터 24일까지 ‘제1회 사할린 한국문화축제, 한류열풍’ 축제는 오페라·국악·에스트라다 공연, 한국 현재미술전시회, 한글날 기념 백일장, K-팝 뮤직 쇼, 한식축제, 한국 전통 음악과 춤 공연, 태권도 시범으로 성공적으로 이루어졌다.


축제 참가자들을 환영하기 위해 한국 재외동포재단 김경근 이사장, 블라디보스토크 주재 이양구 총영사 등이 사할린을 방문했다.

 김 이사장은 축제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현지 동포단체 대표 및 한글학교 관계자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동포사회 현안과 한글학교 운영 현황 등을 파악했다.


 사할린 한국문화축제는 주블라디보스톡총영사관, 사할린 주정부(문화부), 주유주노사할린스크출장소·교육원, 사할린주 한인회 등이 주최했다.


 주요 행사로는 제566주년 한글날 기념 백일장, K-Pop Music Festival, K-Food Festival, K-Traditional Music Festival 등의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특히 케이팝 페스티벌은 고려인과 현지인 학생들의 열띤 참가로 대회를 뜨겁게 달궜다.


 김 이사장은 사할린한인문화센터에서 임용군 사할린주한인회 회장 등 동포단체대표와의 간담회를 통해 한인문화센터 운영 현황 등 이 지역 동포사회 현안을 파악했다.


퀵메뉴
  • 목차보기
  • 퍼가기
  • 인쇄하기
  • 탑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