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진 3월호
특집/기획
화제
인물/역사
칼럼/문학
고국소식
재단소식
목록보기

화제

 

OKF 뉴스광장

세계한인회장, 탈북청소년 대안학교에 장학금 기부

 재외동포재단은 서울대 평생교육원(원장 장소원)과 21일 서울 서초구 외교센터에서 재외한글학교 교육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재외한글학교 교사들의 전문성 함양 및 역량 강화를 위한 ‘한국어교원 양성과정’의 재외동포 대상 교육 운영을 공동으로 수행해 나가기로 했다.

 김경근 재단이사장은 “재단은 자원봉사자가 대다수인 재외한글학교 교사들의 전문성 제고를 위해 다양한 연수사업을 시행하고 있으나, 더 많은 교사들이 연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교사 사이버 연수사업을 확대 시행할 것”이라며 “서울대 평생교육원과 협력해 시행하게 될 한국어교원 양성과정에 한글학교 교사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 기관은 한국어교원 양성과정 운영 계획을 구체적으로 수립해 모집 공고를 내고, 11월 중순경에 본격적으로 연수과정을 시작할 계획이다.

퀵메뉴
  • 목차보기
  • 퍼가기
  • 인쇄하기
  • 탑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