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진 3월호
특집/기획
화제
인물/역사
칼럼/문학
고국소식
재단소식
목록보기

재단소식

 

독자후기

독자 후기

정재상 (뉴질랜드)

뉴질랜드로 이민을 온지 15년이 지났지만 늘 마음속에서는 고향을 그리워했습니다. 디아스포라의 삶은 한민족의 정체성을 가지고 있는 한 세대를 달리해도 변함없이 이어지는 거 같습니다. 이번호의 동포문학에 소개된 작품이 마음에 잔잔한 여운을 주었습니다. ‘재외동포의 창’을 통해 더 많은 동포 소식을 접하길 기대해 봅니다.


박지일 (일본)

‘나의 살던 고향’에 내 고향 ‘여수’가 소개되어 잠시 향수에 젖었습니다. 우연히 ‘재외동포의 창’을 접하고 재외동포재단에 대해 알게 됐습니다. 재단 장학생 제도가 있는 줄 몰랐는데 주변에서 한국 유학을 고민하고 있는 재일동포 사촌에게 알려주었습니다. 형편이 어려워 유학을 망설였다는데 도움이 되면 좋겠습니다.


퀵메뉴
  • 목차보기
  • 퍼가기
  • 인쇄하기
  • 탑으로 가기